전남대학교

비쥬얼

GNB

학부소개

  • home >
  • 학부소개

화학공학부장 이윤성

과학적 지식에 기반을 둔 4개 기술 즉 BT, ET, ST의 핵심과 기초 연구의 메카
전남대학교 화학공학부 SCHOOL OF CHEMICAL ENGINEERING

우리 화학공학부의 역사는 1952년 전남대학교 개교와 더불어 시작되었으며, 시대의 변천에 따라 여러 형태로 바꾸어 왔습니다. 최근 세계 화학산업은 고부가가치 다품종 소량 생산 체제로 변천해 가고 있습니다. 이에 발맞추어 화학공학부에서는 화공소재전공, 화공안전전공, 화학공정전공 을 두어서 화학공학 발전에 필요한 인재양성의 기틀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지난 50년간 대한민국의 경제적 발전에 견인차 및 밑거름 역할을 해 왔던 화학공업은 이제 새로운 환경을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국가 전략 사업인 BT(생물기술), NT(나노기술), ST(우주기술), IT(정보기술) 및 CT(문화기술) 의 6개 기술에 대해서는 국가에서 의욕적으로 육성하고 있는 것은 다 아실것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 특히 과학적 지식에 기반을 둔 4개 기술 즉 BT, NT, ET, ST(재료나 연료 등에)의 핵심과 기초를 우리 화학공학부 에서 의욕적으로 추구하고자 하는 교수와 학생들의 다짐이 있었습니다.

이 시점에서 새롭게 출범하는 학부의 학부장으로서 당부 말씀이 있습니다. 우선 국내외 화학공학과 관련이 있으신 분들께는 다음과 같은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현재 국내에서 인기가 예전과 같지 않은 화공산업에 대해서는 우리가 다시 한번 노력해 보자는 말씀입니다. 그 동안 화공기술이 인류 복지 및 경제에 이바지 해왔던 기여를 국민들에게 제대로 새겨주어야 합니다. 화공 산업은 인간 생활에 없어서는 안 되고 또한 국가 경제에 너무나 중요한 기초 자원을 생산해 낼 뿐 아니라, 미래를 위한 늘 새로운 기술을 선도해왔었습니다. 기초 자원의 생산과 새로운 기술의 선도라는 그 두 가지 이유만으로도 화공산업은 영원하리라는 것을 우리 스스로만 자부심을 가질 것이 아니라 국민들에게 잘 알려야 하지 않겠습니까?

아울러 현재에 더욱 급변하는 기술혁신에 맞추어 우리의 독자적인 기술을 창출해야 하고, 또한 화학 이외의 과학과 어우러지는 새로운 접목 기술의 개발까지 맡아하자면 배전의 노력도 필요하다고 봅니다. 따라서 우리 학부는 국내외 화공 관련 여러 선후배 관심과 격려 그리고 지도 편달을 늘 바라고 있습니다.

그 다음은 전남대 화학공학부에 관심을 갖는 입학생 및 학부형 여러분께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그 동안 우리 화학관련 전공자들의 애정 어린 홍보가 부족해서 입학생 및 학부형 여러분이 화공산업에 대한 이해가 부족했다고 생각합니다만, 화공 산업이야 말로 인류의 기간 산업이었고, 또한 늘 첨단에서 다른 기술을 이끌어 왔던 산업입니다. 그 동안 국내에 축적된 기술은 선진국에 비해서 약간의 격차는 있을 수 있지만, 이 점이야말로 화공을 시작하는 사람들이 아직도 기회가 많다는 점을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앞서 말씀드린 바 같이 현재 국가에서 선도 육성하고자 하는 4개의 기술을 볼 때에 그 기술의 전체 중 반 이상이 화공이 본질입니다. 우리는 이러한 중요한 차세대 기술을 담당할 인력을 제대로 양성하는데 있어서 충분한 준비가 되어있습니다. 국내 최대 교수진이 한데 모여 그동안 축적된 기술과 경험 또한 상호 협력의 시너지를 발휘하여 수월성 있는 학생 교육을 준비하고 있고, 또한 그 교육내용이 경쟁력을 유지하기 위한 첨단 연구를 게을리 하지 않도록 우리 학부 모두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신입생 여러분과 학부모님들의 기대를 절대 저버리지 않겠습니다.

화공 산업의 중요성과 그 첨단성으로 우리 학부의 앞날은 언제나 밝다고 하겠습니다.
저희 전남대 화학공학부의 앞날을 지켜보아 주시고, 격려 및 동참을 언제나 부탁드립니다.

화학공학부장 이 윤 성